인라인스케이트 크로스오버 후 리커버리 잘하는방법

인라인스케이트 크로스오버 후 리커버리 잘하는방법

728x90

안녕하세요.

오늘은 인라인스케이트 크로스오버 후 리커버리 잘하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인라인스케이트를 타면서 푸시를 하고 리커버리를 하고는 있는데 잘하고 있는 건지 스케이트를 타면서도 애매한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나 혼자서 영상을 보고 따라하든지 글을 읽으며 따라 하든지 이야기처럼 쉽지 않은 것이 인라인 스케이트입니다.

스케이팅을 할때 옆으로 밀고 그대로 밀었던 다리를 그대로 가지고 오는 것은 다 알고 있습니다.

이것마저 다리가 뒤로 날려서 아직 고치고 있는 중이라면 평행 밀기 후 그대로 가지고 오는 연습을 더 하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코너에서 크로스 오버를 한 후 리커버리에 대한 이야기인데요.


이것은 오른발이 넘어 온 다음 일어나는 별로 어려울 것도 없는 단순한 동작일 뿐입니다.
그저 크로스 오버로 넘어온 오른발에 체중이 실리면서 왼발은 접기만하면 됩니다.
그리고 그대로 왼발을 내려 놓으면 리커버리는 끝입니다.


우리가 어려워 하는 것은 오른발이 넘어온 후에 너무 빨리 왼발을 제자리로 가져다 놓으려고 하는데서 시작을 합니다.

왼발을 빨리 가지고 오려다 보니 무릎을 접어서 가지고 오는 것이 아니라 왼발을 끌어다 놓으려고 합니다.
무릎은 제대로 접히지 않은 상태에서 말이지요.

조금 더 앞으로 가서 이야기한다면 크로스 오버라는 동작을 할 때 무게중심의 이동이 완벽하게 되지 않은 상태에서 진행되기 때문에 그런 것입니다.

반응형


사실은 무게중심의 이동이 완벽한 사람은 그 어디에도 없습니다. 조금 더 오래 버틸 뿐이죠.
우리 몸이 가만히 서 있다고해서 무게중심이 완벽한 것도 아닙니다. 옆에서 앞에서 누군가 밀기라도 한다면 금방 넘어지게 됩니다.

조금 더 하체가 단련되고 무게중심이 안정적인 사람은 더 버티다가 넘어지겠죠. 결국은 더 큰 힘이 오면 넘어지게 됩니다.

그런 면에서 인라인스케이트 크로스 오버를 할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나의 오른 다리가 넘어오는 시간을 충분히 벌어 줄 수 있는 무게중심 잡기,

그리고 왼발을 접어서 나의 중심선에 놓을때 까지의

시간을 벌 수 있는 무게중심 잡기가 된다면

크로스 오버는 별 문제가 되지 않는다는 것입니다.

아니 리커버리는 문제가 안됩니다.


결국 무게중심을 잘 잡는다는 것은 인라인스케이트를 타면서 여유로운 시간을 버는 겁니다.

나의 동작이 충분히 원활히 일어날 수 있는 그 시간을 말이지요.

직선 주로에서도 아직 느린 상태에서의 중심잡기가 어렵다면 속도가 조금 빠른 상태에서 무게 중심이 잡아보도록 하세요. 아마 더 잘 잡힐겁니다.
오토바이를 타든 자전거를 타든 속도가 나면 잘 넘어지지 않습니다.

그러나 자전거로 선 상태에서 버티기는 쉽지 않습니다.
나의 몸으로 중심을 잡을 수 있느냐의 문제로 넘어오게 됩니다. 인라인스케이트 크로스오버 후 리커버리는 그저 무릎을 접었다 내려놓으면 그만입니다.

조금 더 진화 된 동작은 그다음에 해도 늦지 않습니다.

너무 로봇처럼 동작을 한다면 최대한 부드러워질 때까지 연습이 필요합니다.

728x90
LIST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공지사항

Designed by JB FACTORY